굳이 슬픈 기억이나

by 두둠칫2 posted Jul 1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 어릴적 꿈 하나

 

 

나는 가끔

이유 없는 눈물이 흐를 때가 있다

 

굳이 슬픈 기억이나

아팠던 추억을 떠올리지 않아도 말이다

 

아마도

세월 앞에 고장 나고 무기력해진

육신을 탓해야겠지

 

그러나 잊지 말아야겠다

비록 내 살과 뼈는 늙어 늙어서

골다공증과 주름진 살가죽만 남는다 해도

 

순수했던 내 영혼만은

결코 초라하게 늙지 않았으면 좋겠다

 

무엇을 더 가지고자 살지 않음처럼

누구를 빚대어 이기고자 하지 않음처럼

더불어 아름답게 살아내고 싶다

 

어릴 적 꾸었던 꿈처럼

진달래 향기가 온 세상 가득한

아름다운 세상을 함께 노래할 수 있는

그런 아름다운 사람이고 싶다

 

그래서 나는 오늘도

하나씩 버리는 연습을 하리라

늙어도 늙어도 결코 초라하지 않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