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ARIS

자유게시판

2018.08.12 17:31

묵시적인 창의 중심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ZhLXGmA.jpg

 

꽃의 구도

 

꽃은 이미 뿌리가 없다.

꽃은 죽음의 조형이다.

 

스스로가 감추고 있는 씨앗처럼

허무는 꽃을 감추고 있다.

 

죽음은 종자처럼 구체적이다.

빈 컵에 자리잡은 꽃의 위치가

묵시적인 창의 중심이다.

 

당신은 빈 컵에 꽃을 꽂았지만

그것은 적막한 바람의 언저리다.

 

나는 안다.

죽음을 배경으로 했을 때

비로소 한 송이 꽃은 산다.

 

당신은 빈 컵의 중심에

당신의 가장 아름다운

장미를 한 송이 꽂았다.

 

나는 그것을 당신의

피라고 생각했다.

 

한때는 허무가 가득했던 용적을

이제는 눈부신

화약이 차지한다.

 

꽃은 씨앗을 감추고 있지만